로고

디지털 전환으로 민주콩고 원조의 투명성과 효율성 높인다

온라인팀 | 기사입력 2021/04/01 [14:02]

디지털 전환으로 민주콩고 원조의 투명성과 효율성 높인다

온라인팀 | 입력 : 2021/04/01 [14:02]

디지털 전환으로 민주콩고 원조의 투명성과 효율성 높인다


대한민국 개발 협력 대표기관 코이카(KOICA, 한국국제협력단)는 유엔개발계획(UNDP)과 함께 콩고민주공화국(이하 민주콩고)의 국가 원조정보시스템(AIMS, Aid Information Management System) 재구축을 지원해 지난달 30일 홈페이지를 오픈했다고 1일 밝혔다.

해당 원조정보시스템은 코이카가 지난 2017년 착수한 뉴딜 이행 촉진을 위해 DR콩고의 거버넌스 및 공무원 역량을 강화하는 사업의 일환으로 재구축 됐다.

민주콩고의 원조 정보를 국가 수준에서 정리하여 원조 투명성과 개발 효과성을 높이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 적도 위에 위치한 민주콩고는 인구 7천800만의 최빈국(LDC)국가이며, 인간개발지수(HDI)가 0.48로 전 세계 189국 중 175위(2019년)인 아프리카 대표적 취약국 중 하나다.

민주콩고의 보건, 교육, 농업, 인권, 정부 체제 등 여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국제사회는 2019년 한해 30억 달러(한화 약 3.4조 원)가 넘는 규모의 원조를 제공한 바 있다.

그러나 그동안 민주콩고에는 이러한 막대한 금액의 원조 정보를 관리하는 체계가 미흡했다.

기존의 원조정보시스템은 활용되지 못하고 있었고, 원조에 대한 정보를 얻기 위해서는 민주콩고 기획부가 각 국제기구 및 공여 기관 사무소를 직접 찾아가거나 이메일로 문의해야 했다.

이러한 취합 방식으로 인해 원조자금 및 원조 정보가 부정확하거나 누락되는 경우가 빈번했고 민주콩고 기획부가 국내로 흘러들어오는 원조자금을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는 상황이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코이카는 그동안 유명무실하게 운영되던 원조정보시스템 홈페이지를 재구축해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이번 재구축은 ▲시스템 재개편 및 국제원조투명성기구(IATI) 데이터와 연계 플랫폼 구축 ▲민주콩고 내 원조 흐름 파악을 위한 대시보드 마련 ▲ 원조정보시스템 홈페이지를 통한 정보공개 등으로 구성됐다.

해당 시스템 구축과 홈페이지 오픈으로 일반 대중 및 국제기구에 민주콩고의 원조 정보가 더욱 투명하게 공개되며, 대시보드에서는 국가개발계획 우선순위, SDGs, 취약국 뉴딜의 PSG 등의 분류 따라 원조의 흐름을 파악할 수 있다.

특히 민주콩고의 불안정한 전력 및 인터넷 사정에 맞춰 전기 및 인터넷이 끊겨도 시스템 업데이트가 가능하게 하고 추후 연결 시 동기화될 수 있도록 했다.

원조정보시스템 시연 및 기증식에서 김상철 코이카 민주콩고 사무소장은 "이번 원조정보시스템(AIMS) 재구축이 민주콩고의 원조 정보 투명성 향상과 개발효과성 제고에 도움이 되어 장기적으로 국가 취약성 감소에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엘리제 무넴베 민주콩고 부총리 겸 기획부 장관은 "해당 시스템을 통해 정리된 원조 정보는 민주콩고의 국가 및 주 단위의 개발계획과 예산 계획의 과정에서 유용하게 쓰일 것 같다"며 감사를 표했다.
(끝)

출처 : 코이카 보도자료

  • 도배방지 이미지

  • 코이카-한전그룹사, 요르단 현지 사회공헌 활동 추진 MOU 체결
  • 코이카, 2020공공데이터 제공 운영실태·통합공시 우수기관 선정
  • 코이카, 한국의 '과학 치안' 과테말라 경찰과 공유
  • 코이카, 베트남 귀환 이주여성 위한 원스톱지원센터 개소
  • 코이카, '탄자니아 아이들이 교육으로부터 소외되지 않도록'
  • 디지털 전환으로 민주콩고 원조의 투명성과 효율성 높인다
  • 코이카 글로벌협력의사, 피지 귀 건강 향상에 기여
  • 코이카, 코로나19와 범죄에 맞서는 페루 경찰에 방역물품 지원
  • 코이카, 라오스 여성 폭력 예방·대응체계 구축
  • 코이카, 캄보디아서 축구장 8천 개 면적 지뢰 제거
  • 코이카, 파라과이 항공 전문인력의 '비상'을 위한 삼각 협력
  • 코이카, 바그다드 중심에 이라크 최초 중환자 전문병원 건립
  •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