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초등학생의 시선으로 본' 말의 힘'

  • "요즘 무심코 던지는 말들에 대한 논란들이 커지고 있다"

  • 작성자 이선규기자 tt4857@naver.com
  • 단축URL http://me2.do/IgqPFq1R
  • 작성일 19-05-31 16:44
  • 조회 244회
  • 댓글 0건

  • <안산 상록초등학교 김태연 학생>


    "요즘 무심코 던지는 말들에 대한 논란들이 커지고 있다"


    '말' 사전적 의미로는 '사람의 생각이나 느낌 따위를 표현하고 전달하는 데 쓰는 음성 기호. 곧 사람의 생각이나 느낌 따위를 목구멍을 통하여 조직적으로 나타내는 소리를 가리킨다.'라고 정의가 되어있다. 


    하지만, 인류가 살아가면서 관계 형성에 그 의미와 중요성은 크다.서로의 소통과 감정의 표현 하기위한 수단으로 쓰이며 같은 뜻을 표현하지만, 목소리의 크기나 사용자의 기분에 따라 많은 차이를 나타낸다. 



    <안산 상록초등학교 김태연 학생> 



    말은 상처도, 희망도 주고 받으며 병의 치유도 되기도 한다. 특히, 눈부시게 발전하는 세상에 바쁘게 살아가는 우리들의 삶 속에서 '말 한마디에 천냥빚 갚는다'는 속담이나 명심보감의 '입안의 혀는 팔과 다리를 자르는 도구이니 항상 깊숙이 숨겨라  그럼 생명이 잘 보존될것이다'라는 얘기가 있듯이 그 중요성이 크다. 


    근 몇년사이 일어나는 '아동학대' '성희롱' '갑질논란' 등 말에 관련된 사건 사건들이 끓이지 않고 일어나는 이때, 한 초등학생의 글 속에서 이 시대의 어른들도 다시 한번 말에 대한 중요성을 생각하게 한다.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보내기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일간
  • 주간
  • 월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경기 시흥시 정왕천로 397 203호   |   TEL: 031-439-0004   |   FAX: 031-601-8749   |   등록번호: 경기, 다50472   |   경기, 아51359   |   등록연월일: 2016년 02월 12일   |   발행인: 이선규   |   편집인: 이선규
  • Copyright ⓒ 경기도민신문 All rights rea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