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고

문 대통령 “방역·의료 대응체계 빈틈없이 가동…상황 안정화 총력”

“병상 확보 차질없게 각별한 노력…의료진들 노고에 깊이 감사”

온라인팀 | 기사입력 2021/11/18 [20:52]

문 대통령 “방역·의료 대응체계 빈틈없이 가동…상황 안정화 총력”

“병상 확보 차질없게 각별한 노력…의료진들 노고에 깊이 감사”

온라인팀 | 입력 : 2021/11/18 [20:52]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단계적 일상회복이 시작되며 모처럼 국민의 일상과 민생이 활기를 되찾고 있는 상황에서 코로나19 확진자와 위중증자가 증가하고 있는 것과 관련, “정부는 방역과 의료 대응 체계를 빈틈없이 가동해 상황을 안정화시키는 데 총력을 기울이라”고 지시했다.

 

▲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에서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

문 대통령은 이어 “특히 고령층 중심으로 확진자가 증가하고 위중증 환자가 늘고 있는 만큼 의료 대응에 만전을 기하라”고 주문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이날 브리핑에서 전했다.

 

문 대통령은 “추가 접종 간격을 단축한 만큼 추가 접종이 조기에 차질없이 이뤄지도록 하고, 계획을 세워 추진 중이며 행정명령도 발동한 병상 확보가 차질없이 이뤄질 수 있도록 각별한 노력을 기울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 “의료기관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외국의 경우를 보아도 일상회복의 길은 순탄하지 않다”면서 “우리가 숱한 고비를 잘 헤쳐 온 것처럼 단계적 일상회복도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 국민들께서도 불안해하지 마시고, 철저한 방역 수칙 준수와 적극적인 접종 참여로 힘을 모아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아울러 “의료진들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린다”면서 “지속가능한 의료체계를 유지하는 게 중요하므로, 의료 인력 지원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