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고

[용인시]용인시, 수지구 고기1지구 14만㎡ 지적재조사 예정지구 지정

온라인팀 | 기사입력 2021/11/08 [17:06]

[용인시]용인시, 수지구 고기1지구 14만㎡ 지적재조사 예정지구 지정

온라인팀 | 입력 : 2021/11/08 [17:06]

 

용인시 수지구는 지적재조사 사업실시계획을 수립하고 수지구 고기동 489-1번지 일원 216필지(14만㎡)를 ‘2022년도 지적재조사 예정지구’로 지정한다고 8일 밝혔다.

 

지적재조사는 토지의 지적도면과 실제 토지 경계의 불일치를 바로잡기 위해 기존 종이지적도를 디지털 지적도로 바꾸는 국가사업이다.

 

종이지적도는 일제강점기에 대나무자 등으로 측량해 만든 것으로 지적공부의 등록사항과 토지의 실제 이용현황이 다른 경우가 많아 개선이 필요하다.

 

구는 토지소유자와 이해관계인의 의견 청취를 위한 공람공고를 하고, 오는 2022년 6월까지 주민설명회를 여는 등 지적재조사를 위한 제반 절차를 진행한다.

 

구는 재조사사업에 필요한 국비를 확보하는 대로 한국국토정보공사(LX)에 위탁해 216필지에 대한 토지현황조사, 지적재조사 측량을 실시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올바른 지적 정보를 제공해, 시민의 재산권을 보호하기 위한 지적재조사를 추진하고 있다"며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토지소유자 등 관계인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구는 지난 2019년을 시작으로 동천1지구를 56필지에 대한 지적재조사사업을 2021년 완료하고, 성복1·2지구 247필지에서 지적재조사 사업을 진행 중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