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백승기 의원, 한국오리협회 관계자와 오리농가 관련 정담회 실시

김문기 | 기사입력 2021/04/07 [15:32]

[경기도의회]백승기 의원, 한국오리협회 관계자와 오리농가 관련 정담회 실시

김문기 | 입력 : 2021/04/07 [15:32]

 

경기도의회 백승기 의원(더민주, 안성2)은 지난 5일 경기도의회 안성상담소에서 사)한국 오리협회 경기도지회 김광배 지회장, 안성연님, 이상섭님과 함께 AI 관련 오리농가의 애로 사항 및 현황 그리고 향후 대책에 대하여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한국오리협회 관계자는 “고병원성 AI와 아프리카돼지열병 등 악성가축전염병, 코로나19 등 여러 악재로 많은 농가들은 힘든 상황이다”라고 말하며, 발생 원인이 제대로 규명되지 않은 상황에서 살처분 후 실질적인 보상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토로했다. 또한, “현재 방역 방법에 대해 개선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 “지금부터 준비가 들어가야 한다”고 말하며, 대책 방안에 대하여 언급했다. 이어 “오리농가들이 마음 편히 일할 수 있도록 맞춤형 방역 지침으로 현실에 맞게 개선이 되길 바란다”며 오리농가의 어려움에 대해 관심과 경기도의 현실성 있는 지원을 요청했다.

 

이에 백승기 의원은 “고병원성 AI로 인하여 오리농가 뿐만 아니라 관련 농가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 안타깝다”고 말하며, “오리농가 발전 및 활성화를 위하여 실효성 있는 보완대책과 합리적인 대안을 마련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아울러, “고병원성 AI가 조속한 시일 내 소멸되길 바라며, 오리농가의 발전과 활성화를 위해 현장에 맞는 방역 체계가 마련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도내 과거 150여 오리사육농가에서 폐업 및 타직종으로 이동하여 현재 30여 농가 내외(80%) 감소한 상태로 이 어려운 난관을 우리 모두 함께 극복해 나가자고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